KAM
댓글 0조회 수 6753추천 수 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http://www.mediajeju.com/news/articleView.html?idxno=164194



 164194_138537_487.jpg  

대한합기도회 윤대현 회장이 시범을 보이고 있다.



아이키도다소 낯설지만 합기도(合氣道)’라고 하면 익히 알테다. ‘아이키도는 합기도의 일본식 발음이다.

아이키도는 유연하다그런데 아이키도를 하는 이들은 비장함보다는 웃음이 가득하다이유는 뭘까그들은무술이 아닌 무도를 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런 무도로서의 아이키도를 즐기는 이들이 전국에서 제주로 몰려들었다대한합기도회 윤대현 회장이 지도하는 강습회가 제주에서 열렸기 때문이다. 13일과 14일 이틀간 윤대현 회장의 강습을 듣는 쉽지 않은 기회가 주어졌다.
 
그냥 밀면 앞으로만 가잖아요허리 힘은 모든 기술과 연결이 됩니다허리 힘으로 조절을 해야 해요.”
 
윤대현 회장은 아이키도를 즐길 때 허리의 힘을 강조했다그는 우리나라에서 최고단인 6단이다.
 
아이키도는 지난 1988년 우리나라에 도입됐다전국에서 즐기는 이는 1000명에 불과하지만 남녀노소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점이 매력이다.
 
 164194_138539_4840.jpg  
우리나라 아이키도 최고수인 윤대현 회장.
아이키도는 싸움을 피하고 도()를 밝히는 겁니다그래서 아이키도엔 시합이 없어요이기고자 하는 게 없다는 것이죠상대를 마주하면 바로 자신의 실력을 알 수 있고남을 통해 자신의 실력도 쌓게 됩니다.”
 
우리가 흔히 보는 무술은 성년보다는 어린이들의 무대이다어린이들이 시합을 하면어른들은 곁에서 이겨라라고 외치는 게 일반적이다하지만 아이키도는 그걸 배격한다.
 
가족끼리 하는 무도로 보면 됩니다어린애들끼리의 경쟁은 없어요.무도란 내가 가장 어려울 때 바로 세워줄 수 있는 것이죠무사들이 어려울 때 품격을 지키듯 그런 겁니다.”
 
그래서 아이키도를 본 이들은 놀라곤 한단다우리가 곁에서 보는 무술은 경쟁을 끝낸 뒤 서로 악수를 하긴 하지만 공격을 하고공격을 받는 스트레스에 짓눌려 있다그래서 악수를 끝내고 돌아서고 나서도 찜찜하다바로 이기려 하는 이유 때문이다.
 
아이키도를 2년동안 했다는 이선아씨그가 아이키도를 하는 이유를 들어봤다.
 
무도를 해본 적은 없어요예전에 요가는 했었죠아이키도는 전신운동이면서 하체가 튼실해진다는 매력이 있어요허리도 좋아지고심신도 단련하죠주변 사람들에게 늘 권하죠.”
 
윤대현 회장의 강습회엔 10대에서부터 7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녹아들었다. 10대와 70대가 서로 훈련하는 모습이 전혀 어색하지 않다올해 중학교 3학년인 문정빈 학생도 그 틈에 포함돼 있다문정빈 학생은 아이키도의 매력을 다음처럼 설명했다.
 
신비로워요신체접촉이 있어서인지 재미있어요다른 무술처럼 치고받고 하지 않고 깔끔해요좀 부티난다고 할까요?”
 
 164194_138538_4838.jpg  
전국에서 제주에 내려와 땀을 흘리고 있는 아이키도 수련생들.


16개월 아이를 둔 주부도 아이키도의 매력에 빠져서 열심이다김시연씨는 넘어지면서도 강습회 내내 입가에 웃음을 보였다.

 
아이키도를 한 날은 뭔가 달라요도장을 간 날과 그렇지 않은 날이 달라요그런 이유가 있어요아이키도는 힘들지만 다들 웃으면서 운동을 즐기거든요그래서 스트레스가 다 풀려요넘어지면서도 웃고상대를 던지면서도 웃어요스트레스 해소엔 그만이죠.”
 
제주에 아이키도가 도입된 건 10년이다현재 도내엔 2곳의 아이키도 도장이 있다다들 가족같은 분위기가 좋다고 입을 모은다.
TAG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대한합기도회 보도자료용 게시판을 오픈하였습니다.   관리자 2012.01.11 29294
56 연합뉴스 - 제21회 전국합기도연무대회 기사   KAM 2015.09.03 3231
55 일본 비전지에 올라온 기사  fileimage KAM 2015.05.29 4194
» '미디어 제주'에 올라온 기사 (2014,9,14 기사)  fileimage KAM 2014.09.17 6753
53 세계본부 합기도신문 기사  fileimage KAM 2014.07.23 6528
52 '아시아타임즈' 윤대현 회장 인터뷰 (2014년 5월12일자)  fileimage KAM 2014.05.13 7134
51 연합뉴스   KAM 2014.05.12 4907
50 [뉴스와이어] 윤대현 회장 6단승단 뉴스   KAM 2014.05.12 5393
49 '아시아타임즈' 5월7일자 일간지  fileimage KAM 2014.05.07 4675
48 시사뉴스타임 5월호  fileimage KAM 2014.05.07 4449
47 <스포티안> '제20회 전국합기도연무대회, 5월 3일 개최' (2014.04.28)   KAM 2014.05.07 4097
46 <뉴스와이어> '제20회 전국합기도연무대회, 5월 3일 개최' (2014.04.28)   KAM 2014.05.07 3802
45 <연합뉴스> '제20회 전국합기도연무대회 다음달 3일 개최' (2014.04.25)   KAM 2014.05.07 3809
44 일간지 아시아타임즈에 신간 소개된 '평생무도' 책  fileimage KAM 2014.04.15 4980
43 스포츠조선 인터넷판   KAM 2013.11.27 6102
42 스포츠조선 (2013,11,27)  fileimage KAM 2013.11.27 6131
41 이슈와뉴스에 올라온 월드컴뱃게임즈 관련 기사   KAM 2013.10.08 7604
40 코카뉴스 월드컴뱃게임즈 관련 기사   KAM 2013.10.08 7454
39 프레스바이플 월드컴뱃게임즈 관련 기사   KAM 2013.10.08 6808
38 뉴스와이어 월드컴뱃게임즈 관련기사   KAM 2013.10.08 6929
37 연합뉴스 월드컴백게임즈 관련기사   KAM 2013.10.08 731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 사단법인 대한합기도회  |  
  • 주소: 121-100 서울특별시 마포구 노고산동 31-8 (B1)  |  
  • 전화번호: (02) 3275-0727  |  
  • FAX: (02) 704-9598  |  
  • 이메일: aikidokorea@gmail.com

SITE LOGI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