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역(順逆)의 이치(理致)

by KAM on Apr 02, 2018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도리에 어긋남이 없음을 순리(順理)라 하고 그 반대를 역리(逆理)라고 한다. 아이키도에서 매우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술의 핵심 가운데 하나가 '순리'다. 순리에 맞게 펼치는 아이키도 기술은 매우 안전하고 무리가 없다. 말 그대로 '순'을 따르는 이치를 구현하는 훈련이다.


수련에서 자주 언급하는 말이 순리대로 기술을 펼치면 힘을 쓰지 않고도 상대를 제압하거나 쓰러뜨릴 수 있다고 말하고 기술을 보여주고 있지만 따라하기는 쉽지 않다. 천지자연의 이치에 반하는 것을 '역'이라고 한다. 어떻게든 상대를 이기기 위해 힘을 쓰는 것이 '역'이다.


만약 굽히지 않으려는 상대 팔을 힘을 써서 무리하게 굽힌다든지, 사방던지기에서 허리를 충분히 확보하지 않고 팔을 당겨버리면 어깨나 팔굽을 다친다. 제2교 기술에서도 마찬가지로 힘을 써서 상대 손목에 무리한 힘을 가해서 누르거나 꺾는다면 상대는 손목에 심한 통증을 일으키고 상해를 입는다.


기술이 거듭 순리에 맞지 않으면 마음도 순리를 벗어나 '뭘하든 이기기만 하면 된다!', '이기기 위해서는 무엇을 해도 상관없다!', '곧 힘이 정의다!' 라는 약육강식의 논리가 굳어지게 되고 집착하게 된다. 그것은 아이키도가 아니다.


순리에 따르는 조화 즉 자연스러움을 목표로 하는 아이키도가 역리에 접어들면 더 이상 아이키도가 아니다. 기술을 구현하여 상대가 저항하지도 못하고 쓰러지게 만들지만, 제압하되 부상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해야 아이키도다. '순리에 맞지 않는 것은 하지 않는다!' 라고 하는 것이 '아이키도'여야 한다.


반드시 순으로 펼치는 것이 올바른 기술이고 정신이어야 한다. 어렸을 때부터 '어떻게든 이기면 된다!'는 생각이 주입되면 성인이 되어서도 힘이 정의가 되어 주변사람과 마찰을 피할 수 없게 된다. 하지만 정의가 힘이라는 순리에 생각을 염두에 두고 성장한다면 사회에 헌신하는 훌륭한 인물로 올바른 성장을 하게 될 것이다.


아이키도는 순과 역 즉 순역(順逆)의 이치(理致)로 우리에게 좀 더 이타적 사랑을 펼치는 조화의 기술로 단련하도록 인도하고 있다. 단순히 꺾고 던지는 것이 아니라 항상 손과 발의 움직임을 섬세하게 알아차리면서 수련할 것을 당부한다. “움직이는 명상”이라 불리는 이유가 여기에서 비롯된다.


무도의_가치를_말하다_2.jpg 순리에 따르는 운동이 어떤 가치로 우리 곁에 다가오는 지를 말하는 새로나올 책 "무도의 가치를 말하다" 4월중순 출판예정


  • ?
    이우림 2018.04.04 10:18
    항상 좋은 말씀 감사드립니다.
    기술도, 삶도, 아이키도를 통해.
    점점 순리대로 흘러가는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근 수정일
626 무술을 대하는 현대인의 자세 [1]  fileimage KAM 2018.07.26 302 2018.07.28
625 型은 그 자체로 실전일 수 없다  fileimage KAM 2018.07.23 279 2018.07.23
624 두려움을 넘어서 beyond anger  fileimage KAM 2018.06.15 847 2018.06.16
623 [칼럼]기쁨과 슬픔 [1]  fileimage KAM 2018.06.14 568 2018.06.14
622 윤대현 회장의 ‘무도의 가치를 말하다’ – 지극히 개인적인 서평 [1]  fileimage KAM 2018.05.11 1146 2018.05.11
» 순역(順逆)의 이치(理致) [1]  fileimage KAM 2018.04.02 1386 2018.04.04
620 무도의 가치는 남이 아닌 나를 이기는 것 [1]  fileimage KAM 2018.02.01 2130 2018.02.19
619 2018 무술년(戊戌年)을 맞이 하면서 [2]  fileimage KAM 2018.01.02 1777 2018.01.02
618 40대를 위한 운동은?  fileimage KAM 2017.12.20 1828 2017.12.21
617 본부도장 설립기금 후원하기   KAM 2017.12.15 1747 2017.12.16
616 합기도의 길을 잃은 지도자들에게 [3]  fileimage KAM 2017.12.11 1737 2018.01.31
615 강해진 것 만큼 변해야 한다. [3]  fileimage KAM 2017.11.29 1418 2017.12.02
614 合氣는 氣를 결합하는 것이다. [1]  fileimage KAM 2017.11.11 1819 2017.11.12
613 승단 그리고 조화 [2]  fileimage KAM 2017.10.31 1802 2017.10.31
612 悟道 [2]  fileimage KAM 2017.10.24 1637 2017.10.27
611 계속할 수 있는 것이 가치가 있다. [2]  fileimage KAM 2017.10.07 2116 2017.10.09
610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 [5]  fileimage KAM 2017.09.21 1781 2017.10.18
609 정도를 걷는 것이 정말 어렵다.  fileimage KAM 2017.09.04 2194 2017.10.31
608 정확하게 바라 볼 수 있어야  fileimage KAM 2017.08.23 1897 2017.08.23
607 합기도 지부 등록에 관한 안내  fileimage KAM 2017.07.19 2395 2018.06.1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2 Next ›
/ 32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 사단법인 대한합기도회  |  
  • 주소: 121-100 서울특별시 마포구 노고산동 31-8 (B1)  |  
  • 전화번호: (02) 3275-0727  |  
  • FAX: (02) 704-9598  |  
  • 이메일: aikidokorea@gmail.com

SITE LOGI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