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기도(Aikido) 기술체계와 발전

by KAM on Apr 15, 2016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정통합기도 기술체계에 대한 내용입니다.


047a14c8d2ee5f1e700e46c260653fb1.JPG



인터넷에 올려진 합기도 기술체계 표를 보면서 합기도가 무엇인지 설명해 드릴까 합니다. 위의 그림에서 합기도의 기술 체계는 체술(tai jutsu, 体術), 합기장(aiki jo, 合気杖), 합기검(aiki ken, 合気剣)으로 삼분시켜 도식화했습니다. 입문자가 이해하는데 상당히 도움이 되는듯 하여 인용하였습니다.


자세히 살펴보면 수학의 교집합처럼, 체술과 합기장의 기술적 조화가 만들어 내는 것이 장 취하기(jo dori, 杖取り)와 장 던지기(jo nage, 杖投げ)이며,  마찬가지로 체술과 합기검은 검 취하기(tachi dori, 太刀取り)가 있습니다. 또 검 vs 장의 교류 훈련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위의 모든 기술들은 아와세(awase, 合せ)라고 하는 대련 형태로 조화롭게 훈련합니다.


합기도는 검술과 체술의 조화가 그 특징입니다. 여기서 검술은 검과 장은 물론 모든 무기술을 포함합니다. 즉 검술의 움직임을 몸으로 표현하는 기술입니다. 위에 그림에서 보듯 원형 안에 있는 기술들은 각각의 훈련 범위가 있어서 오랜 시간 배움과 연습을 통해서 완벽해 집니다. 합기도는 체술을 할 때나 검술을 할 때나 움직임이 거의 비슷합니다. 


합기도에 영향을 준 다케다 소카쿠(武田惣角) 선생은 고류검술 오노하잇토류(小野派一刀流)의 달인으로 화려한 발차기를 구사한 분이 아닙니다. 우에시바 선생도 유도의 가노지고로(嘉納治五郎) 선생도 발차기를 하신 분이 아닙니다. 검을 사용하는 정통 유술의 관점에서 발차기는 위험한 동작입니다. 중국무술에서도 십각구위(十脚九危, 열번 발차기를 하면 아홉번 위험한 상황에 부딪힌다)라는 말이 있을 정도입니다.


자본주의적인 경쟁이 극단적인 현대사회에서 UFC 같은 경기에서 보여지는 강함이 절대 선처럼 여겨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러한 선은 타인의 희생을 수반해야 합니다. 이상의 추구가 아니고 일부를 위한 쾌락의 추구일 뿐입니다. 합기도가 추구하는 것은 외형적이 아닌 내적인 성장입니다. 


합기도는 세상을 향한 무도의 윤리적 메세지입니다. 무술의 달인이자 영성 지도자였던 우에시바 선생이 세계평화와 인류화합의 메세지를 전하는 방법을 몸의 움직임으로 표현한 것이 합기도입니다. 무질서를 질서로, 분리를 통합으로, 투쟁을 화해로 바꿔나갈 것을 추구합니다. 이것이 합기도가 경쟁위주의 무술과 구분짓는 부분입니다. 


상단에 표에서 보여주는 기술적 체계는 단순히 상대에게 위해를 가하는 것이 아니라 상대의 공격 행위를 상쇄시켜 안전하게 만드는 것이 목적이어야 합니다. 화해와 조화는 다른 사람을 다치게 하거나 죽게 한다면 불가능해 집니다. 공격 행위를 상쇄시켜 상호 회복이 가능하게 됩니다. 


합기도 수련은 단순히 체력 단련이나 호신술, 혹은 타인에 대한 위해를 도모하지 않습니다. 몸과 마음의 조화로 시작해서, 사람과 사람의 조화, 나아가 자연과 우주가 하나 되는 상태로 나아가는 것을 추구하고  있습니다.


글쓴이: 윤대현 회장
www.aikido.co.kr
Files '1'
  • ?
    제주오승도장장 2016.04.15 12:52
    합기도를 다시한번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는 글이었습니다..
    가르침 고맙습니다.
  • ?
    이순길 2016.04.15 17:04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선생님!!
  • ?
    허종훈 2016.04.15 17:33
    아직.. 수련이 부족하여.. 이해가 조금 부족하지만.. 좋은 말씀인것 같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 ?
    중앙도장_정성진 2016.04.15 21:01
    정말 감사합니다. 일본어 발음으로 된 기술 명칭이나 체계를 알고 싶었습니다. 앞으로 수행할 때 꼭 참고하겠습니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근 수정일
511 산은 산이요 물은 물이듯, 合氣道는 합기도다. [4]  fileimage KAM 2016.05.07 10252 2016.05.09
510 합기도의 안전성 - 강剛을 넘어서 유柔로 - [4]  fileimage KAM 2016.05.03 12587 2016.05.04
509 합기도는 태권도가 아니다. [2]  fileimage KAM 2016.04.29 11518 2016.05.04
508 합기도가 바라보는 강剛과 유柔 [5]  fileimage KAM 2016.04.26 11526 2016.04.30
507 더욱 높아진 합기도의 국제적 위상 [2]  fileimage KAM 2016.04.22 10447 2016.04.23
506 AIMS의 IOC(국제올림픽) 가맹과 관련하여 [4]  fileimage KAM 2016.04.20 11032 2016.04.25
505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22]  fileimage KAM 2016.04.19 12744 2016.06.16
504 합기도를 이해하는 또다른 시각 [3]   KAM 2016.04.18 12104 2016.04.21
» 합기도(Aikido) 기술체계와 발전 [4]  fileimage KAM 2016.04.15 12893 2016.04.20
502 국제합기도대회를 준비하며  fileimage KAM 2016.04.12 10637 2016.04.20
501 [퀴즈] 이 사람은 누구일까? [12]  fileimage KAM 2016.04.07 10431 2016.05.08
500 정년이후 무엇으로 보람을 느낄 것인가? [4]  fileimage KAM 2016.04.07 11786 2016.04.20
499 비전(秘傳) [4]  fileimage KAM 2016.04.04 10252 2016.04.06
498 관견(管見): 대롱 구멍으로 사물을 본다 [2]   KAM 2016.03.30 10865 2016.03.30
497 어떻게 살것인가? [2]  fileimage KAM 2016.03.25 10205 2016.03.25
496 도(道)는 길이다. [2]   KAM 2016.03.22 10050 2016.03.22
495 보여주기 보다는 함께 즐기면서 성찰하는 무도 [4]  fileimage KAM 2016.03.16 10804 2016.03.21
494 아이키도 행복론 [5]  fileimage KAM 2016.03.14 10307 2016.03.15
493 아이키도는 유술을 하면서도 검(劍)의 멋스러움이 있다. [1]  fileimage KAM 2016.03.10 10616 2016.03.10
492 合氣道가 하지 말아야 하는 것은 무엇인가? [4]  fileimage KAM 2016.03.07 9967 2016.03.08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2 Next ›
/ 32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 사단법인 대한합기도회  |  
  • 주소: 121-100 서울특별시 마포구 노고산동 31-8 (B1)  |  
  • 전화번호: (02) 3275-0727  |  
  • FAX: (02) 704-9598  |  
  • 이메일: aikidokorea@gmail.com

SITE LOGI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