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해를 보내고, 새해를 맞이하며

by KAM on Dec 31, 2013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2013 한 해가 가고 새로운 해가 왔습니다. 우리 대한합기도회도 지난 한해동안 많은 행사를 개최했습니다. 1월 일본 마치다 국제무술대회 참가를 시작으로 5월에는 전일본연무대회에 참가하고 8월 하코네와 10월에 이와이 합숙훈련에 참가를 했습니다. 이가라시도장 30주년 기념식과 하와이 도장 50주년 기념행사에는 나와 김용세 이사가 일본과 하와이를 번갈아가며 참가 했습니다.  

 

한해동안 우리나라에 와주신 해외 선생들은 2월에 나고야 합기도 협회장인 다키모도 7단 선생과 3월과 10월 아오모리 도장장인 카나야 6단 선생, 3월과 11월에 야마시마 7단 선생, 6월에 이시바시 6단 선생, 이가라시 7단 선생과 세계본부에서 스가와라 시게루 7단 선생이 오셨고, 9월에는 고바야시 야스오 8단 선생이 오셨습니다. 11월에는 고류검술 선생이신 스가와라 테츠타카 선생을 모시고 최초로 서울을 떠나 춘천에서 합숙훈련을 가졌습니다. 

 

국제연맹 회장이신 피터 골즈버리 7단 선생이 오셔서 기념이 되는 수련을  함께했습니다. 4회에 걸쳐서 윤대현 회장의 본부강습회를 실시했고 지방은 부산과 안양,제주도,청주,순천,춘천,대구 총 7곳에서 실시했습니다. 윤대현 회장의 해외 지도는 하코네 강습회에서도 이어졌습니다. 충북도청에서 준비하고 있는 세계무예마스타쉽과 관련하여 업무협약을 맺었습니다. 지난해의 가장 큰 이슈는 윤준환, 김도한, 성주환 세사람이 한국 대표로 출전한 러시아 샹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월드컴뱃게임즈 였습니다. 

 

이상과 같이 대한합기도회의 2013년 행사가 모두 잘 마무리 되었습니다. 경기침체로 여러가지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인 참여를 해준 전국 지부도장과 회원 여러분에게 고개숙여 감사를 드립니다. 한해 동안 기쁘고 감격적인 일도 많았지만 안좋은 기억도 있습니다. 남북한의 냉전으로 행사날자에 초청한 일본 선생들이 오지 못한 것과 켈리포니아 행사 취소와 전국 행사때 관계자의 실수로 서류와 함께 꽤 큰 행사비를 분실해버린 사건은 안좋은 기억으로 남게 되었습니다. 

 

2014년 새해에는 지난 한해와 마찬가지로 많은 행사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전국연무대회 20주년을 기념해서 고바야시 야스오 8단 선생이 오시기로 했으며 세계본부에서 2명의 사범과 함께 4대 도주인 우에시바 미츠테루 선생이 오는 것입니다. 원래 계획은 3대 도주를 모시려고 했으나 여의치 않아 아들인 4대도주가 대신해서 오게되었습니다.

 

영국에서 클럽을 운영하고 있는 죠보웬의 초청으로 윤대현 도장장의 영국 강습회가 열릴 것입니다. 우리가 열심히 하다보면 능력이 향상됨을 경험할 수가 있게 됩니다. 아이키도라는 무도를 통해서 자신이 진정 좋아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발견하게 되는 사람이 많습니다. 그것은 아이키도가 가진 관계의 중요성 때문이라 할 수 있습니다. 선생은 물론이고 함께 수련하고 있는 선후배가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미치고 발전을 돕는 노력을 하기 때문입니다.     

 

만약 아이키도가 경쟁을 하는 무술이었다면 분명 패자를 만들게 되고 그것은 조화를 잃어버리는 결과를 초래하게 될 것입니다. 1등과 같은 최고만 살아남는 경쟁 사회에서는 2등이 살기남기 위해서 어떻게든 1등의 흠을 잡아야 하고 상처를 입히거나 끌어내려야 하기 때문입니다. 경쟁으로는 조화를 이루기 어렵습니다. 그것은 조직에서도 똑같이 나타납니다. 이단이 정통을 깍아내리고 흠집을 내는 것이 그런 것입니다. 

 

제자는 선생을 따라갑니다. 이솝 우화에서 이런 이야기가 있습니다. 뱀의 꼬리가 항상 머리를 따라다니는 것이 싫어서 데모를 일으키고 항의를 합니다. "내가 머리가 되겠오!" 꼬리가 머리가된 뱀은 결국 불속으로 들어가 머리까지 타 죽게 되었다는 이야기 입니다. 우리는 머리가 되기 보다는 머리를 선택하는 꼬리의 현명함을 이해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머리를 선택한 꼬리가 더 현명하다는 말을 하고 싶습니다. 한국에는 이단 종교의 숫자만큼 스스로 잘났다고 말하는 사람이 많아서 현명하게 선택하기가 무척 어렵습니다. 하지만 선택은 여러분의 능력과 일치된 영향력을 갖게 될 것입니다. 단체를 선택하고자 할때는 그곳에서 말하고 있는 것을 보지말고 이전까지 활동해온 연혁을 잘 살펴보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 


머리가 된 수많은 꼬리가 있습니다. 그런 꼬리를 따르다 보면 자신도 모르는 파국을 맞이하게 됩니다. 오랫동안 따르고도 허망해 지는 것은 잘못 선택했기 때문입니다. 제자들과 함께 같은 스승을 바라보는 것은 기쁨입니다. 제자가 스승보다 더 잘하고 뛰어난 모습을 갖추게되는 것은 정말 기쁜 일입니다. 뛰어난 선생을 소개하고 가까이 다가서게 해서 나타난 결실이기 때문입니다.  

 

능력은 그렇게 향상되는 것입니다. 모두가 똑같이 잘 할 수는 없습니다. 경쟁의식을 갖게되면 잘하고 있는 사람에게 박수를 보낼 수 없습니다. 능력은 하루아침에 만들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한국에서 기존 사범이라고 하는 사람들이 존경받지 못하는 이유는 오랜세월 수련으로 쌓여진 능력이 아닌 협회라고 하는 사업장에서 사범교육을 통해 만들어져 왔기 때문입니다.  

 

 이제 전국 방방곳곳에 정통한 합기도를 하는 대한합기도회 도장이 뿌리를 내려야 합니다. 그것은 함께 공존하는 것을 가르치는 것이고 그 기쁨과 함께 행복과 평화를 나누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정통한 합기도가 바로 자리 잡으려면 지금 대한합기도회에서 수련하고 있는 여러분이 지도자가 되어야 하는 것입니다. 

 

 끝으로 한 해를 함께 하며 힘이 되어준 전국에 있는 회원들과 지부도장과 지도원 그리고 임원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여러분이 대한합기도회의 진정한 파워입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십시오.  


1395251_10151992400293874_750357158_n.jpg

 윤준환(경북대학교)

1403370_688467504496714_2131787332_o.jpg

 김도한(신세계 백화점)

1456703_10151992399968874_1757766512_n.jpg

 성주환 (인천경찰청)

8c95f96368e0263228fe893c6f061ed5.jpg

  2014년 새로운 세대가 등장하고 있다. 

 

 

 

TAG •
  • ?
    성주환 2013.12.31 14:34
    마지막 사진이 보기 좋습니다.^^
    올 한해 이끌어주시어 감사합니다. 내년에도 잘 이끌어주실 거라 기대합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
    도남오승도장 2013.12.31 18:24
    선생님 한해 고생 많으셨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사모님도요.^^내년에는 좀 더 분발하겠습니다.^^
  • ?
    임대건 2013.12.31 22:28
    선생님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
  • ?
    이순길 2014.01.01 00:17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선생님^~^
  • ?
    김희숙 2014.01.01 12:25
    모두 새해복많이받으세요
  • ?
    이묘우 2014.01.01 20:13
    작년 한해도 선생님께 감사한 게 참 많았습니다.(표현은 잘 못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올 한해도 잘 부탁드립니다.
    항상 드리는 말씀이지만
    저희가 이렇게 아이키도를 할 수 있도록 이끌어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 ?
    감자바우 2014.01.01 21:16

    선생님 새해복 많이받으십시오.
    항상 감사합니다.
    승호군의 미소가득한 호흡던지기?가 웃음짓게 만드네요.^^(장성국)

  • ?
    김병수(본부) 2014.01.02 09:27

    어제 밤에 선생님 강습회에 참가하는 꿈을 꾸었습니다.

    꿈속에서 신나게 던져지며 즐거워 했습니다. 끝나고 함께 버스타고 소풍도 갔었습니다. ^^;;;


    연초부터 아이키도 꿈을 꾼 것을 보니, 올해 수련이 더욱 기대가 됩니다.


    선생님, 새해 복 10002 받으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

  • ?
    이우림 2014.01.02 13:43
    매년 애쓰시는 모습에 경의를 표합니다. 2014년도 한해에는 대한민국 아이키도가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원년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항상 강건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선생님.
  • ?
    사신도(김광선) 2014.01.02 17:57
    선생님!
    새해 복많이 받으십시오!
    저도 2014년 열심히 수련에 임하겠습니다
    그리고 지도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
    제주오승도장장 2014.01.02 19:08

    선생님의 글을 읽으면서 지나온 10년을 생각해 보았습니다.
    지나온 10년보다 앞으로 10년이 더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제주에도 정통한 대한합기도회의 합기도가 완벽하게 뿌리내릴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올 한해도 건강하시고 모든일이 다 뜻대로 이루어지기를 기원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근 수정일
301 모스크바 오금철 지도원의 글 (번역) [3]  fileimage KAM 2014.02.04 18707 2014.02.10
300 '교시멘쿄' [19]  fileimage KAM 2014.01.29 19636 2014.02.10
299 아이키도의 실용성과 따뜻한 마음 [5]   KAM 2014.01.25 18919 2014.02.04
298 무술은 신비스러움이 있어야 한다. [6]   KAM 2014.01.23 18123 2014.01.27
297 한명이라도 더 많이 합기도를 알리는 것 [6]  fileimage KAM 2014.01.20 18361 2014.01.22
296 사범의 레벨이 수련자의 질이 된다. [5]  fileimage KAM 2014.01.16 18573 2014.01.17
295 기적 같이 다가온 '합기도' [39]  fileimage KAM 2014.01.12 20296 2014.01.18
» 한 해를 보내고, 새해를 맞이하며 [11]  fileimage KAM 2013.12.31 20838 2014.01.02
293 경쟁과 공존 [7]  fileimage KAM 2013.12.30 20444 2014.01.18
292 생명의 가치 [6]  fileimage KAM 2013.12.27 20644 2013.12.27
291 지금 행복하십니까? [10]  fileimage KAM 2013.12.25 21506 2013.12.27
290 클래식과 재즈 [동영상] [10]  fileimage KAM 2013.12.23 23262 2013.12.27
289 1000일 수련 기념 (합심해서 찾는다) [14]  fileimage KAM 2013.12.22 21257 2013.12.26
288 재미 있는 사람이 됩시다. [8]  fileimage KAM 2013.12.18 20887 2013.12.22
287 '합기자연체' 그 단순함의 미학 [6]  fileimage KAM 2013.12.13 23833 2013.12.17
286 사랑이 많은 도장 [13]  fileimage KAM 2013.12.11 22403 2013.12.26
285 국제규격에 맞춘 심사 횟수 [3]  fileimage KAM 2013.12.08 19064 2013.12.10
284 호기심을 가진 아이처럼 [동영상] [5]   KAM 2013.12.06 21157 2013.12.09
283 고수가 된다는 것 [5]  fileimage KAM 2013.12.03 19826 2013.12.05
282 예의를 다한다. [8]  fileimage KAM 2013.12.01 22914 2013.12.13
Board Pagination ‹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 33 Next ›
/ 33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 사단법인 대한합기도회  |  
  • 주소: 121-100 서울특별시 마포구 노고산동 31-8 (B1)  |  
  • 전화번호: (02) 3275-0727  |  
  • FAX: (02) 704-9598  |  
  • 이메일: aikidokorea@gmail.com

SITE LOGIN :)